도로시는노랑 ©우리나비
도서목록

도로시는노랑

박미경 글, 그림

구입


도로시는노랑 – 책소개

도로시는 고민이 많습니다. 도로시는 마음속 고민을 떨치려고 자전거를 타고 길을 나섭니다. 하지만 자전거를 타고 가는 중에도 도로시의 머릿속에는 수많은 생각들이 떠오릅니다.

저자소개

저자 : 박미경

서울에서 태어났으며, HILLS ILLUSTRATION 학교를 졸업했습니다. 사람들과의 만남을 즐기고 이야기 듣는 것을 좋아하는 작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입니다. 미국 AI37 에서 BEST ILLUSTRATION 을 수상한 작품인 <도로시는 노랑>이 첫 그림책입니다. 그림책을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위로와 즐거움을 줄 수 있는 책을 더 많이 쓸 예정입니다.

도로시는노랑 ©우리나비

출판사 서평

– 사랑 –

길을 가다가 갑자기 급한 신호가 찾아왔을 때, 가까운 꽃밭에 볼일을 보며 대부분의 사람들은 생각합니다.
“내가 볼일을 보는 것은 꽃에게 더러운 것을 주는 것이 아니라 사랑 가득한 영양분을 주는 거야.”
하지만 꽃도 그렇게 생각할까요? 자신이 생각하는 사랑이 상대방에게는 상처가 될 수도 있습니다. 큰 이빨을 드러내며 도로시를 잡아먹을 듯이 달려드는 꽃처럼 말입니다. 반대로 상대방이 생각하는 사랑이 자신에게는 상처가 될 수도 있죠. 이러한 시행착오는 누구나 겪는 일입니다. 누군가를 사랑하고 또는 그 사랑 때문에 상처를 받기도 하지만 그것을 두려워하기보다 자신이 가던 길을 계속 가다 보면 지금의 자신보다 더 성장한 자신의 모습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 관계 –

다른 사람과 관계를 맺는다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입니다. 누군가 자신에게 진심을 다해 다가오더라도 이를 모르고 지나치면 관계를 맺을 수 없습니다. 자신을 향해 다가오는 사람을 못보고 지나치거나, 자신만 바라보고 있는 달을 못보고 지나치는 도로시처럼 말입니다. 결국 자신에게 다가오던 사람은 다른 곳으로 가 버리거나, 새까만 밤하늘의 달과 같이 화를 내다가도 측은한 마음을 갖기도 합니다. 인생은 타이밍이라고 합니다. 누군가와 관계를 맺지 못하고 이미 지나친 후에 후회하기보다는 항상 주변 사람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시선을 맞춰야 합니다.

– 상상 –

누구나 그렇듯 사랑을 이루지 못하거나, 다른 사람과 성공적인 관계를 맺지 못할 경우 현실을 외면하거나 도망치려고 합니다. 도로시 역시 현실을 피해 상상 속 나라로 도망가고 싶어 합니다. 커다란 나비가 데리고 간 상상 속 나라에는 다양한 나무와 새들이 수없이 많았습니다. 도로시는 상상 속 나라의 수많은 존재들처럼 자신을 대신할 또 다른 내가 많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혹시 또 다른 내가 많으면 사랑도 관계도 모두 잘 해낼 수 있을 것 같다는 상상을 한 것은 아니었을까요?

– 생각 –

도로시는 자전거를 타면서 길고양이가 많은 곳을 지나고, 크고 높은 건물이 있는 곳을 지났습니다. 도로시는 생각을 떨쳐버리고 싶었지만 머릿속 상념의 방울들이 그녀를 계속 따라옵니다.
‘자신이 지나는 곳이 고양이인지 언덕인지, 수많은 건물 중 자신이 살 곳은 왜 단 한 곳도 없는지……. 지금 자신이 가고 있는 길이 어디인지, 지금까지 살면서 이루어 놓은 것은 무엇인지…….’
고민을 떨치려고 자전거를 타고 나왔지만 오히…(하략)

도로시는노랑 ©우리나비
도로시는노랑 ©우리나비

Author

nicolas@redacdesign.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